Home 뉴스 반일행동 소녀상사수문화제진행 〈제국주의에 반대해 싸워나갈 것〉

반일행동 소녀상사수문화제진행 〈제국주의에 반대해 싸워나갈 것〉

44

29일 반일행동은 옛일본대사관앞 소녀상에서 소녀상사수문화제를 열었다. 

발언에 나선 반일행동회원은 <민중들의 억눌려있던 민족적 설움, 통곡의 한이 터져나오고 있다>며 <이 분노들은 국내국외에서 제국주의의 존재자체를 끝장내는 투쟁으로 타번지고 있다>고 강조했다.  

그러면서 <반일행동 또한 반일투쟁의 선봉에 서서 반제국주의투쟁에 연대해 싸워나갈것>이라고 힘있게 결의했다. 

두번째 발언에 나선 회원은 친일매국윤석열타도와 일본군성노예제문제해결을 하자는 발언으로 문화제를 이거갔다. 

이어 본인들의 이권을 위해서라면 우리민중의 아픔을 묻어버리는 일본정부를 강력히 규탄했다. 끝으로 <매국적인 한일합의가 폐기되고 일본군성노예제문제가 해결될때까지 반일행동은 끝까지 투쟁할 것>이라고 말했다. 

반일행동회원들은 <포기할수없는신념> 율동을 배우면서 문화제를 힘차게 이어갔다. 

참가자들은 구호 <친일매국 핵오염수 윤석열 타도하자!>, <친미친일 매국호전 윤석열 타도하자!>, <미국·일본·한국 3각군사동맹 규탄한다!>, <일본정부 군국주의부활책동 즉각 중단하라!>, <일본군성노예제문제 철저히 해결하자!> 등을 외쳤다.

Previous article한일외교장관 회담 … 박진 〈2015년 합의 존중〉
Next article일본, 고려대장경목판인쇄물 등재 추진 … 반발 예상