Home 뉴스 미, 북일정상회담 가능성에 〈한미일 협력 균열 우려 없어〉

미, 북일정상회담 가능성에 〈한미일 협력 균열 우려 없어〉

16

16일 김여정부부장은 담화에서 기시다일총리의 최근 북일정상회담 추진 발언에 대해 <일본이 관계 개선의 새 출로를 열어나갈 정치적 결단을 내린다면 두 나라가 얼마든지 새로운 미래를 함께 열어나갈수 있다>고 언급했다.

이에 일정부는 <기시다총리는 그동안 북과 여러 현안을 해결하기 위해 김정은국무위원장과 정상회담을 실현하도록 총리 직할의 고위급 협의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>면서 이를 위해 다양한 경로를 통해 끊임없이 노력해오고 있다>고 발표했다.

또 김여정부부장의 납치 문제가 이미 해결됐다는 언급에 대해서는 전혀 받아들일수 없다고 일축했다.

이어 <일본은 북일평양선언에 기초해 납치와 핵·미사일 등 여러 현안을 포괄적으로 해결한다는 방침에 변함이 없다>고 강조했다.

북일평양선언은 2002년 9월17일 고이즈미총리가 방북해 김정일국방위원장과 회담한 뒤 발표했다. 국교정상화 회담 추진, 과거사 반성에 기초한 보상, (납치 등) 유감스러운 문제의 재발 방지, 핵 및 미사일 문제 해결을 위한 협력관계 구축 등 4개 내용이 담겼다.

한편 미백악관은 북일정상회담 추진 가능성에 대한 지지를 밝혔으며 <일본의 대북 관여로 인해 한미일 3국간 협력에 균열이 생길 우려는 없다>고 주장했다.

Previous article조선인노동자추도비 철거 .. 일의원 〈필요 없다〉 망언
Next article반일행동 소녀상사수문화제 진행